치료사례

  • 자료실 >
  • 치료사례
큰 아이 원준이와의 관계를 가장 회복하고 싶었는데...
겸 손 2014-02-13 추천 0 댓글 0 조회 726

큰 아이 원준이와의 관계를 가장 회복하고 싶었는데....

마음에 상처는 치료되지 않은면 냄새가 나서 결국 드러나게 된다고 하셨는데

마음의 상처를 가만히 들여다보고 그 자리에 다시 되돌아 가서 어린시절 억울하게 당했던

상처들을 이해하기 시작했습니다.

다른 분들의 상처를 들으면서도 내 문제와 겹쳐져서 마음이 아프기도 했고 늘 내 감정만

나만 힘들다고 생각했는데 사람들은 서로 서로 상처를 주고 받으면서 살고 있다는 것을 

느꼈습니다.

큰 아이 원준이와의 관계를 가장 회복하고 싶고 그 관계에서 평안을 느끼고 싶은데 그것이

큰 오빠가 준 상처와 연결되어 있다는것

아직도 아직도 그것이 내 발목을 붙잡고 있다는 것을 알았습니다.

어린시절에는 내가 힘이 없고 어렸고 때리면 맞고 무서워 떨기만 했지만 이제는 내면에

두려워하고 억울해 하는 아이가 컸으면 좋겠습니다. 상대가 "그럴수도 있다" 라고 용납하는

넉넉한 마음과 내 계획 고집으로 상대를 움직이려는 것이 상대방을 너무도 힘겹게 한다는

것을 알고 더 많이 내려놓고 예수님 사랑만 남기며 살고 싶습니다

내가 하려는 마음이 교만이요 오직 예수님만이 내 자녀를 키우시고 사랑도 나보다 훨씬

크다는 것을 매순간 잊지않고 지혜를 구하며 다시 일어설 것입니다.
 



자유게시판 목록
구분 제목 작성자 등록일 추천 조회
다음글 한강의 한강의를 들으면서 은혜가 되더라구요. 섬김 2010.06.18 0 693

405231 TEL : 032-441-0176 지도보기

Copyright © 한국가정치유상담연구원. All Rights reserved. MADE BY ONMAM.COM

  • Today5
  • Total40,464
  • rss
  • 모바일웹지원